베르르르린 Berrrlin 에세이북

베를린에세이북
글.그림.디자인: 김선경
판형: 210mm X 148mm
페이지: 78 page
ISBN 979-11-966958-0-4
12,000원
배송비 3,000원(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추가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플러스

 

<Berrrlin 베르르르린>

에세이북_나의 베를린이야기_김선경

 

----------------------------------------------------------------------

Bear는 사전적 의미로, ‘곰’이라는 뜻 외에 ‘견디다’라는 뜻도 의미한다. 베를린의 어느 카페에서 내 맘 같지 않던 어느 날에, 엉엉 울며 종이에 끄적거리다가 우연히 탄생한 녀석이 바로 이 ‘베르르’ 곰이다. 베를린, , 베르르, 그리고 견디다. 잠시 쉼표를 위해 독일 베를린으로 날아가 겪은 눈물 콧물 경험담을 담은 나의 이야기이기도 하다. 아는 사람 한 명 없는 그 낯선 도시는 내게 매일매일 뜨거운 눈물을 선사했지만, 지금은 어느 곳과도 비교할 수 없는 제2의 고향이 되어버렸다. 낯섦이 익숙함으로 이어질 때, 두려움이 설렘으로 이어질 때, 한 뼘 성장할 수 있다고 나는 이제 굳게 믿게 되었다. Sei geduldig, Alles kommt im richtigen Moment zu dir”  인내심을 가져라. 모든 것은 적당한 때를 알고 온다.

----------------------------------------------------------------------

글.그림.디자인: 김선경 _교정.교열: 이은지

판형: 210mm X 148mm_페이지: 78 page 무선제본

ISBN 979-11-966958-0-4

----------------------------------------------------------------------

책 첫내지에 작가 싸인과 베르르 드로잉을 넣어드려요 :)

 

 

베를린 정보서가 아닌  에세이북입니다 :)

왼손에는 팝콘을, 오른손에는 눈물 닦을 손수건이 필요한 책이에요.

지금 내 맘 같지 않은 날들로 이런저런 생각이 많은 분들과 함께 나누고픈 이야기입니다.

 

자 어디보자! 살짝 들춰볼까요?

----------------------------------------------------------------------

+ Writing everday

 

 

/ 한 달이 될지, 일 년이 될지 모르는 낯선 도시의 나홀로 일정인데도 다른 일처리들로 바빠 제대로 준비할 시간도 없이 하루하루가 금방 지나갔다. 그래도 막상 결정을 하고 나니 마음 어딘가에 엔진이 붙기 시작했다. 먼저 그 많던 짐부터 하나둘씩 정리하고, 정든 작업 스튜디오도 눈물을 머금고 처분했다. 작은 결심이 너무 많은 걸 정리하게 만드는 건 아닌가 싶어 덜컥 겁이 나기도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더 늦기 전에 나에게 한 번쯤은 이런 기회를 주고 싶었기에, 불안한 와중에도 안 갈 생각은 안 했던 거 보니, 베를린에서 그토록 고생할 운명이었나 보다. (6/7 page 중에서)

 

 

 

/ 어제도 오늘도 어김없이 비가 왔다. 그리고, 어제도 오늘도 이곳은 내게 절대 호락호락하지 않네. 언제쯤이면 이곳에 적응이 될까? 우연히 알게 된 독일 문장 중에 “Hinfallen aufstehen krone richten weitergehen”란 말이 있다. 대충 직역하자면··· “넘어졌거든 일어나서 왕관을 고쳐 쓰고 다시 걸어가라” 정도의 독일식 ‘파이팅’ 을 말하는데, 잘 안 풀리는 날이면 이 문장도 그렇게 아니꼽게 보이곤 했다. 그래도 계속 더 머무르고픈 알 수 없는 이 마음은 도대체 뭘까? (22/23 page 중에서)

 

 

 

/ 헬레나가 스위스 제네바로 이사를 가게 되면서 자신이 쓰던 자전거를 깜짝 선물로 주고 갔다. 깜찍하게도 자전거 열쇠를 내 우편함에 넣어 놓고는 제네바로 떠났다. 나에게도 자전거가 생겼다. 이젠 나도 베를리너들 사이로 쌩쌩 달려서 어디든 갈 수 있다. 독일어 수업이 중간 레벨로 향하면서 조금씩 용기 내 베를린에 거주하는 아티스트들에게 한 번 만나보고 싶다고 메일을 보냈다. 정말 궁금했다. 그림으로만 접했던 작가들과 직접 만나 이야기를 나눠보고 싶었다. (38/39 page 중에서)

 

 

 

----------------------------------------------------------------------

Drawing everday

매일 매일 그렸던 그림들의 수작업 느낌을 최대한 부드럽게 담고자 내지는 미색모조 120g으로 인쇄했어요. 아 부드러워라~

 

 

어여 데려가주세요. 또르르 눈물 많은 울 베르르 :P

 

 

베르르 홍보엽서도 함께 보내드립니다. 베르르 잘가~!

Vielen Dank. 감사합니다.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평점 주기
번호
제목
글쓴이
평점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베르르르린 Berrrlin 에세이북

12,000원
추가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플러스